혁명 전쟁 중 종교 - 역사

혁명 전쟁 중 종교 - 역사


We are searching data for your request:

Forums and discussions:
Manuals and reference books:
Data from registers:
Wait the end of the search in all databases.
Upon completion, a link will appear to access the found materials.

독립 전쟁 중 종교

Awet Amedechiel

종교적 관용은 18세기 후반에 13개 영국 식민지의 일부 지역에서 어떤 형태로 존재했습니다. 교인은 많지 않았지만 교회 건물은 집회소, 공동체/문화 모임 장소로서 중요한 시민적, 정치적 역할을 했기 때문에 교회의 영향력은 교인을 훨씬 뛰어넘었다. 다양한 종파를 가진 개신교가 식민지 전체를 지배했습니다. 나중에 성공회라고 불리게 된 성공회(영국 교회)는 식민지에서 가장 큰 설립 교회였으며 특히 남부 및 중부 대서양 식민지에서 강력했습니다. 그 다음으로 가장 큰 교회는 뉴잉글랜드에 가장 많이 집중되어 있었는데, 청교도/칼빈주의 전통에서 파생된 회중 교회였습니다.
많은 개신교 종파와 기독교 종파의 구성원들도 13개의 식민지에 정착했습니다. William Penn이 이끄는 퀘이커 교도는 펜실베니아에서 상당한 존재감을 나타냈지만 일부는 소수 민족이었던 지역에서 신체적 학대를 받았습니다. 앤 리는 "흔들리는 퀘이커교도" 또는 셰이커를 거의 온전한 집단으로 영국에서 뉴욕의 일부로 데려왔습니다. 장로교인들뿐만 아니라 루터교, 독일 개혁파, 모라비아교도들은 자신들의 종교 전통을 유럽에서 미국으로 가져왔습니다. 침례교와 감리교와 같은 그룹은 일부 회원이 다른 개신교 그룹의 성난 회원에게 공격을 받았으며 대각성 이후 많은 개종자를 얻었습니다. 1740년대에 식민지를 휩쓴 대규모 기독교 부흥 운동인 대각성 운동 전후에 이 개신교 반대자들의 수는 적었지만 미국 종교 태피스트리에 미친 영향은 컸습니다. 그들이 때때로 불신과 학대를 받기는 했지만 지배적인 성공회와 회중 교회 밖의 개신교 교파의 대부분의 구성원은 다른 교회를 지원하는 식민지 정부에 세금을 내야 했지만 법적 차별에 직면하지 않았습니다.
반면에 로마 카톨릭과 유대인들은 종종 개인적으로나 법적으로 차별을 받았습니다. 로마 카톨릭은 특히 카톨릭의 안식처로 세워진 메릴랜드와 같은 식민지에서조차 표적이 되었습니다. "교황교도"라고 불리는 그들은 주로 영국의 강한 반가톨릭 정서 때문에 학대를 받았습니다. 이러한 감정은 헨리 8세의 로마 교회 단절의 인기와 가톨릭 여왕 메리의 치세에 대한 기억된 공포에서 비롯되었을 수 있습니다. 영국 식민지의 많은 카톨릭 신자들은 로마 카톨릭 경 볼티모어에 의해 설립된 메릴랜드에 정착했지만 식민지의 지배자 볼티모어 가족은 결국 성공회로 개종했습니다. 수도는 가톨릭 성모 마리아에서 개신교 아나폴리스로 옮겨졌고 가톨릭 신자들은 정치적 권리를 박탈당하고 집 외에는 어디에서나 종교 행사를 가질 수 없었습니다.


1794년까지 미국의 가톨릭 신자는 약 35,000명에 불과했습니다. 그들은 메릴랜드 이외의 주에서 천천히 받아들여졌지만, 많은 사람들, 특히 아일랜드인들은 약 75%가 카톨릭 신자이고 가난한 사람들이 많이 박해를 받았습니다. 일부 아일랜드 가톨릭 이민자들은 특히 뉴욕과 필라델피아에서 부자였거나 부자가 되었습니다. 미국에는 가톨릭 교회나 사제가 거의 없었고 가톨릭 신앙의 대부분은 교회와 사제 모두의 존재에 의존했기 때문에 많은 사람들이 명목상의 가톨릭이 되었고 다른 사람들은 개신교 종파에 합류했습니다.
1585년에 북아메리카에 처음으로 유대인이 도착했지만 최초의 유대인 공동체는 1654년까지 뉴암스테르담에 설립되지 않았습니다. 1775년까지 식민지에는 약 2,500명의 유태인이 있었고 북미에는 몬트리올, 뉴포트, 뉴욕, 필라델피아, 찰스 타운(사우스 캐롤라이나), 사바나 등 6개의 유태인 공동체가 있었습니다.

18세기에 북미의 많은 영국 식민지는 유대인을 자유인으로 선언하거나 투표를 허용했습니다. 그러나 퀘이커 교도와 침례교와 달리 유대인은 일반적으로 매를 맞거나 투옥되지 않았지만 유대인은 어떤 식민지에서도 관직을 맡을 수 없었습니다. 대부분은 상점 주인이나 장인이었고, 일부는 더 큰 도시와 도시의 사업가이자 상인이었습니다.

기독교인들은 일반적으로 유대 민족에 대해 편견을 가지고 있었지만, 유대교-기독교 관계는 적어도 표면적으로는 상대적으로 좋았습니다. 다양한 지역과 식민지는 유대인 정착민들에게 각기 다른 조건을 제시했습니다. 뉴잉글랜드에서 유대인의 삶은 결코 쉽지 않았습니다. 그들은 매사추세츠, 코네티컷, 뉴햄프셔에 사는 것이 허락되지 않았습니다. 그러나 1688년 영국의 "영광스러운 혁명" 이후, 보다 관대한 왕실 행정부가 뉴잉글랜드 총독직을 인수했고 매사추세츠의 유대인에 대한 제한이 완화되었습니다. 유대인들은 마침내 집을 구입하고 유산을 남길 수 있었고, 보스턴 법원에서 증인으로 봉사하고, 순경으로 활동할 수 있었습니다.

퀘이커교도 펜실베니아와 성공회 뉴저지는 1600년대에 유대인 거주를 허용했으며 1700년대에 이르러 그들은 투표와 공직에 상대적으로 경미한 제한을 받았습니다. 17세기 메릴랜드에서는 반동적인 반가톨릭 정서가 유대인을 포함한 모든 비프로테스탄트의 권리 박탈로 이어졌다. 신성모독법과 유대인의 공적 예배 및 정치적 권리에 대한 금지령은 유대인의 자유에 반하는 역할을 했습니다. 버지니아 성공회에서는 가톨릭, 반대파, 유대인이 동등하게 억압을 받았습니다. 그러나 사우스 캐롤라이나에서 헌법은 영국의 자유주의 정치 철학자 존 로크에 의해 제정되었는데, 그는 유태인에게 양심의 자유를 보장했지만 가톨릭은 여전히 ​​권리 보호에서 제외되었습니다. 따라서 사우스 캐롤라이나 주 찰스 타운으로 이주한 최초의 유대인들은 이미 자유롭게 예배하고 재산을 소유할 수 있었습니다. 그루지야에서 유대인들은 가톨릭을 제외한 모든 이민자들을 용인한다는 식민지 헌장에 의해 보호되었습니다. 식민지 총독인 James Oglethorpe는 유대인들이 자기 땅의 변두리에 정착하도록 허용하고 유대인 공동체에 예배를 드릴 집을 임대하고 묘지를 위한 부지를 지정했습니다. 엄밀히 말하면 개신교인만이 투표하거나 공직을 맡을 수 있었지만 1700년대 중반에는 유대인이 투표를 했고 1765년에는 두 명의 유대인이 사바나의 항구 관리로 선출되었습니다.

18세기에 이러한 범위의 종교가 존재했음에도 불구하고 모든 남부 식민지와 뉴욕의 남부 4개 카운티에서는 거주자의 종교에 관계없이 주민들이 성공회를 재정적으로 지원해야 했습니다. 1776년까지 13개 식민지 중 9개는 여전히 하나 이상의 지정된 개신교 교단에 공적 자금을 제공했습니다. 독립 전쟁의 여명기에, 비개신교도들은 여전히 ​​개신교 다수에 의해 일반적으로 2급 시민으로 간주되었습니다. 종교적 수용과 관용은 미국에서 절대적인 현실과는 거리가 멀었지만, 많은 이민자들은 새로운 국가에서 유럽에서 얻을 수 없는 정도의 자유를 발견했습니다.


비디오 보기: Science of Spying - Secrets of the CIA. Documentary. 1965